1.

하얀 주방에 맞는 마땅한 주방 수건을 찾기가 어려워서 항상 불만이었는데
트위터에 올라온 팁을 보고 이케아에서 페이스 워셔를 사서 싱크대 아래 걸어 놓으니 주방 수건으로 안성맞춤이다.




내친 김에 화장실 세면대 옆에 잘 안 보이는 곳에도 걸어 두고 세면대 물기 닦는 용도로 쓰고 있다.



이케아 수건들은 모두 고리가 있어서 수건 걸기 애매한 곳에도 투명 접착 고리만 붙이면 걸어 쓰기 좋다.

2.

이케아에 페이스 워셔가 여러 가지 있는데 주방에선 손 닦을 일이 많으니 제일 두꺼운 걸로.


원래 처음엔 아래 걸 썼었는데 주방에서 쓰기엔 위에 있는 게 더 두껍고 좋다.





세면대 닦는 용도로는 좋은 거 쓸 필요 없으니까 싼 걸로 많이 사서 자주 갈아 주며 쓴다. 얇은 게 더 잘 말라서 더 좋은 점도 있다.

아래 세 가지를 쓰고 있는데 가운데 있는 게 제일 싸긴 하지만 너무 금방 너덜 너덜해져서 첫 번째나 세 번째 것이 나은 듯.






'사는얘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케아 페이스 워셔 활용  (4) 2019.01.09
신박한 독서대 Book Seat  (0) 2018.12.08
일상 잡담  (9) 2018.08.17
짜계치...  (13) 2018.07.22
한국 집 옛날 인테리어  (18) 2018.05.18
브라바 젯 240/ 전망 있는 방  (7) 2018.04.29
Posted by 기동이오빠만세